artis / band: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0 1 2 3 4 5 6 7 8 9

lirik lagu lim changjung – 슬픈 혼잣말

Loading...

많이 울었나봐요.
긴 머리 사이 젖은 눈동자.
나를 찾아온 그 이유를 알아요,,

많이 힘든가요.
정말 미안하다고.
사랑할 인연은 아니라고
떠나라 해도 난 친구로 남아서.
여기있잖아요
울지말아요.
그대는 이제 내게 남이라
난 안아줄수 없잖아.
그게 얼마나
가슴 아픈 일인지.
말해도, 애원해봐도.
안될꺼잖아요.
내게 돌아오는건.
많이 밝아졌네요.
그 전화안에 그가 있나요?
그댄 웃는데. 나도 좋아야하는데,
자꾸 서글퍼요.
이젠 가서는
제발 힘들지
말고 지내요.
그래야 나도 살아요
울던 그대를 금방 웃게 하는건,
난 이제 안된다는걸
사랑한단말도 이젠 안되는 거죠.
그 뛰어가는 뒷모습에
또 무너지는 서러운 가슴,
터질듯한 벅찬 사랑 우리얘기 내게만 남길건가요.
그대…
울던 그대를 금방 웃게 하는건.
난 이제 안된다는걸.
사랑한단 말도 이제 혼잣말이죠.
한땐 사랑으로 그대곁에… 내가 살았었는데

- lirik lagu lim changjung